이재민 작가 노트

GRAZIE HOMME VI  110 x 95cm oil on canvas 2017

 


GRAZIE HOMME II 115 x 95cm oil on canvas 2017

 

NO TITEL, 95x 110cm oil on canvas 2017

 

NO TITEL 100x140cm oil on canvas 2017

 

 

 

발레댄서 : 발레 댄서들의 연습하는 과정중 불완전함에서 완전함을 추구하는 부분, 댄서들의 움직임과 속도감에서 작가가 순간을 포착할 때 정확하게 깨끗하게 캡쳐되지 않는 부분들이 작가에게는 리얼리즘에서 추상적인 요소를 덧입게되는 과정으로 보이며 이 과정에서 재미있는 요소들이 발생하게 된다.

주로 발레 댄서 시리즈는 캔버스에 유화로 그리며 캔버스 위에서 일어나는 오일의 물성중 두꺼움과 얇음 그리고 오일이 덮여진 면과 선을 통해서 화면을 구성하고 추상적인 요소를 덧입은 발레 댄서들을 점, 선, 면의 회화적 요소들로 구성 및 표현해나가면서 화면내의 긴장감을 조성해나가는 것이 나의 주된 목적이다. 그리고 최고의 완벽한 모습을 실전에서(무대에서) 보이기위해서 연습할때 최선을 다하지만 불완전함을 보이는 부분들이 내가 페인팅에서 대하는 태도와도 비슷하고 좀 더 자연스럽고 인간적이며 나에게는 또 리얼리즘과 추상의 접점으로 보여서 페인팅과 함께하는 재미를 찾을 수 있는 가능성을 보여주는 것 같다.

 

*나한테 발레라는 것이 오게 된 이유. 일단 내 일상생활에서 가장 가까운 존재이다. 내가 가장 좋아하는 스포츠가 피겨스케이팅이며 스포츠적인 정신과 예술적인 정신이 만나서 만들어 내는 이야기들과 몸의 움직임을 통해서 음악을 해석해내는 것들이 내 눈을 사로잡는다. 하지만 피겨스케이팅은 제한적인 부분이 있다. 시간적으로 특정 시즌에만 경기를 하며 모든 곳에서 열리지않는다는 물리적인 제한점, 그리고 스포츠적인 부분에서 보았을때 모든 사람들에게 사랑받는 그런 주류의 스포츠가 아니기 때문에 경기를 직접 관람하면서 그리는 것에 한계가 있다.

그런 나의 목마름을 달래주는 비슷한 것이 발레이다. 긴 서사와 음악과 몸의 움직임, 안무를 통해서 작품들이 해석됨을 보여준다. 그리고 특히 현대무용같은 경우는 피겨스케이팅과 같이 각 팀들, 각 선수들, 즉 대부분의 댄서들이 갖는 그들만의 특정 성격과 아이덴티티를 더 가지게되는 흥미로운 부분도 있다. (고전 무용, 고전 발레의 관점에서 바라본 현대무용의 좀 더 강한 아이덴티티성을 말한다)

뮌헨에서 학생으로 살면서 융에스 퍼블리쿰 (Junges Publikum)이라는 티켓의 수혜를 받았다. 학생으로서 10유로만 내면 가장 앞줄에 앉아서도 오페라 발레 등 좋은 공연을 관람할 수 있다. 나는 독일어, 이탈리아어, 프랑스어 등 언어적인 부분에서 항상 한계가 있는지라 오페라보다는 발레가 공연관람의 일순위였다. 언어 없이도 몸의 움직임과 안무가와 댄서들이 만들어내는 몸의 해석을 음악과 함께 느낄 수 있고 또 나라는 존재를 통해서 작품을 해석을 느끼는대로 첨가할 수 있었다.

아무튼 예술과 관련된 공연을 보는 것은 나에게 독일에와서 독일 문화 뿐만이 아닌 유럽문화를 이해하는데 가장 빠른 매체중 하나였다. 매달 두 세개의 공연을 봄으로써 일반인들이 생각하는 발레는 비싼 공연이여서 일년에 한두번 가는 것이 아닌 나에게는 영화 극장에 가는 것처럼 나의 일상이 되었고

페인팅 작업하는 것으로부터 동기부여가 필요하거나 혹은 마치 영화를 보러 가고 싶을때 나는 발레와 오페라 공연 혹은 클래식 음악 공연을 보러 갔었다.

(모르는 발레 공연을 보면서 각종 노래들을 통해서 작곡가들의 생애도 알게되고 발레 댄서들의 춤과 몸의 상태 몸의 움직임을 보면서 그들이 한 공연을 위해서 흘렸을 땀에 대해서 생각하면서 페인팅의 부지런해짐에 대한 동기부여도 하였다. )

S.S OSLO NO TITEL 170x70cm oil on canvas 2017

이재민, 1987년 4월 17일 포항 출생.

구 경원대/가천대학교 시각디자인과 졸업, 2013년부터 아카데미 데어 빌덴데 큔스테 뮌헨(Akademie der Bildenden Künste München)에서 페인팅 디플롬과정 공부중. Günther Förg, Matthias Dornfeld 밑에서 수학했으며, 현재 Gregor Hildebrandt 밑에서 수학중.

이재민

이재민, 1987년 4월 17일 포항 출생.

구 경원대/가천대학교 시각디자인과 졸업, 2013년부터 아카데미 데어 빌덴데 큔스테 뮌헨(Akademie der Bildenden Künste München)에서 페인팅 디플롬과정 공부중. Günther Förg, Matthias Dornfeld 밑에서 수학했으며, 현재 Gregor Hildebrandt 밑에서 수학중.

PART I : 맥락 - 서양 중심의 기준과 헐리우드의 문화적 헤게모니
고캔디
김태령 작가노트
김태령
졸속한 세계에 대한 미학적 대응
김웅기
책방 이야기인지 내 이야기인지 모를 이야기
노우정